딜라이트닷넷

[생활속 빅데이터] 오늘 저녁 뭐먹지?...마트는 알고있다

CRM 12.01.19 10:28
  오늘 우리동네 대형 마트가 개점했다. 이름은 K마트(가명). 겨울 저녁임에도 행사 도우미 아가씨들의 율동이 힘차고 흥겹다. 저녁 7시, 한참 붐빌시간이다.  '며칠전부터 아파트 현관에는 '오픈기념 빅 세일'이라고 쓴 대형 전단지가 요란하게 붙기 시작했다.  “바로 오늘인가 보군...” 퇴근길의 P과장(42)은 잠시 걸음을 멈췄다. 구경도 할겸 마침 초등학생 아이들 간식거리도 살겸 마트에 들어갔다. 할인...할인...할인...전단지로 도배가 됐다. 제값주고 사는 사람은 바보라고 비웃는 듯…