딜라이트닷넷

구글플레이

‘양보 없는 일전’ 넷마블 움직이자 일제히 견제

이대호 기자의 게임 그리고 소셜 18.12.06 13:12

오랜만에 국내 모바일게임 시장 분위기가 달아올랐습니다. 넷마블이 6일 대형 야심작 ‘블레이드&소울(블소) 레볼루션’을 내놓자 경쟁사들이 일제히 견제에 나선 까닭인데요. 블소…

[창간기획] 안방에서 역차별이라니…기울어진 운동장 바로잡자

채수웅 기자의 방송통신세상 18.09.27 09:09

 글로벌 인터넷 기업과 국내 기업간에 공정경쟁 이슈가 커지고 있다. 구글, 페이스북, 넷플릭스 등이 국내 시장에서 영향력을 확대하고 있지만 이들과 경쟁하는 인터넷 기업은 …

변화무쌍한 모바일, MMO는 성공 방정식 중 하나

이대호 기자의 게임 그리고 소셜 18.09.10 15:09

두해 전 ‘리니지2레볼루션’으로 모바일 대규모다중접속역할수행게임(MMORPG) 시장이 활짝 열렸고 ‘리니지M…

‘검사모·리니지M·메이플M’ 韓 게임 3종, 대만 점령

이대호 기자의 게임 그리고 소셜 18.08.30 12:08

대표적 친한(親韓) 게임시장으로 꼽히는 대만에서 국내 모바일게임 3종이 나란히 매출 1,2…

'들을 거리' 넘친다… 진화하는 오디오 콘텐츠

이형두 기자 블로그 18.08.22 11:08

 [디지털데일리 IT전문 블로그 미디어 = 딜라이트닷넷]들을 거리가 풍부해진다. 그동안 비디오에 밀렸던 오디오 콘텐츠가 다시 가치를 주목받고 있다. 대표적인 영상콘텐츠 사…

‘대(大) MMORPG 시대’ 열렸다

이대호 기자의 게임 그리고 소셜 18.07.31 11:07

▲리니지M ▲검은사막모바일 ▲뮤오리진2 ▲이카루스M ▲리니지2레볼루션. 31일 구글플레이 최고매출 1위부터 5위까지 게임입니다. 모두 대규모다중접속역할수행게임(MMORPG)인데요.…

‘양보 없다’ 모바일 MMORPG, 시장 기대감 최고조

이대호 기자의 게임 그리고 소셜 18.05.23 17:05

 ?모처럼 게임업계 빅매치가 성사됐습니다. 대형 모바일게임 2종이 같은 날 출시됩니다. 오는 6월4일 넥슨의 ‘카이저’와 웹젠의 ‘뮤오리진2’가 맞붙습니다. 넥슨…

10년만에 117조원…세계 앱 시장, 1100억달러 고지 밟는다

이대호 기자의 게임 그리고 소셜 18.01.02 17:01

2018년에 전 세계 애플 앱스토어와 구글플레이 시장 규모가 1100억달러(약 117조2900억원)를 돌파할 전망입니다. 시장조사업체 앱애니가 이 같은 전망을 내놨습니다.올해 중으…

[지스타 미리보기] 무게감만으로 1등…넷마블, 초대형 게임들 공개

이대호 기자의 게임 그리고 소셜 17.11.15 01:11

국내 최대 게임쇼 ‘지스타 2017’이 오는 16일부터 나흘간 부산 해운대 벡스코에서 개최됩니다. 역대 최대 규모의 게임전시 부스에 즐길거리와 볼거리가 가득 채워집니다. 주요 참가…

조세회피 분명한데도…구글, ‘세금 내고 있다’ 입장만 반복

이대호 기자의 게임 그리고 소셜 17.11.02 16:11

구글이 지난달 31일 정무위원회 종합감사에서 제기된 ‘세금 안 낸다’는 지적에 발끈했습니다. 발언의 당사자는 이해진 네이버 창업자(GIO·글로벌투자책임자)인데요. 이 창업…

‘초대형 게임’ 마케팅 용어? 어느 정도 덩치기에

이대호 기자의 게임 그리고 소셜 17.08.09 08:08

모바일게임의 덩치가 점점 커지는 가운데 조만간 내놓을 신작을 가리켜 ‘초대형 게임’이라고 자신있게 말하는 업체가 나타났습니다. 넥슨과 이펀컴퍼니인데요. 두 회사가 언급한 초대형 게…

독주는 없다…모바일게임 시장서 대형사들 줄서기

이대호 기자의 게임 그리고 소셜 17.08.08 02:08

한동안 지속될 것 같았던 넷마블 독주 시대가 저물었습니다. 엔씨소프트의 ‘리니지M’이 앱마켓 매출 선두로 올라선 뒤 시장 변화가 이어지고 있는데요. 넥슨이 따라붙고 카카오까지 치고…

컴투스, ‘서머너즈워’ 국가대표 IP 만든다

이대호 기자의 게임 그리고 소셜 16.09.22 17:33

국내 업체가 개발한 모바일게임 가운데 글로벌 최고 히트작을 선정한다면 이 게임을 꼽는데 이견이 없을 듯합니다. 여러 후보가 있을 테지만, 그 중에서도 군계일학(群鷄一鶴)은 컴투스의 ‘서머너즈 워: 천공의 아레나’(서머너즈워)입니다.서머너즈워는 컴투스(www.com2us.com 대표 송병준)가 지금까지 배출한 수많은 히트작 중에서도 역작으로 꼽을 만합니다. 컴투스는 이 게임 하나로 업계 주요 기업 대열에 들어섰습니다. 지난 상반기 매출 2617억원, 영업이익 1084억원으로 반기 기준 최대 실적을 기록했습니다.◆서머너즈워, 모바…

전성기 맞은 웹젠, ‘뮤’ 앞세워 퀀텀점프 노린다

이대호 기자의 게임 그리고 소셜 16.09.22 17:34

웹젠(company.webzen.com 대표 김태영)이 창사 이래 최고 전성기를 맞았습니다. 이유는 다름 아닌 ‘뮤(MU)’ 때문인데요. 온라인게임 뮤로 업계에 이름을 알린 웹젠이 뮤 모바일게임으로 더욱 유명해졌습니다. 온라인게임 지식재산(IP)의 모바일화로 잊힐만하면 언급되는 성공사례가 바로 ‘뮤 오리진(중국명 전민기적)’입니다.지난 상반기 웹젠의 게임 매출은 1138억원으로 전년동기 대비 23.9% 올랐습니다. 같은 기간 영업이익 316억원으로 전년동기 수준을 유지했네요. 작년 한해엔 매 분기마다 사상 최대 실적을 경신한 바 있습니다…

카카오, 직접 퍼블리싱하니 잘나가네…이번엔 ‘쿵푸팬더3’

이대호 기자의 게임 그리고 소셜 16.09.22 17:34

카카오(www.kakao.com 대표 임지훈)의 게임 사업이 점차 활기를 찾아가고 있습니다. 두 가지 이유를 꼽을 수 있을 텐데요. 직접 퍼블리싱과 자체 지식재산(IP)의 적극적 활용의 결과로 볼 수 있겠습니다.앞서 카카오는 직접 퍼블리싱 브랜드 ‘카카오게임S’를 선보였습니다. 첫 번째 게임 ‘원(O.N.E)’은 부진했으나 후속 게임들이 연이어 성과를 내고 있습니다. ‘놀라와마이홈’과 ‘아이러브니키’인데요. 구글플레이 최고매출 10위권에 위치하면서 카카오의 차기 성장 동력으로 자리 잡은 모습입니다.여기에 외부 개발사의 카카오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