딜라이트닷넷

옐로

[딜라이트닷넷 창간 9주년] 美?中?印 차세대 유니콘 누가 주목받나

이형두 기자 블로그 18.10.08 08:10

[IT전문 미디어블로그=딜라이트닷넷] 유니콘은 전설상에 등장하는 머리에 뿔이 달린 말이다. 통상 기업가치 10억달러(약 1조원) 이상의 비상장 스타트업을 뜻하기도 한다. 스타트업 …

옐로모바일 회생의 일등 공신 '가상화폐'…규제분위기에도 계속 확대 전망

신현석 기자 블로그 18.03.15 10:03

[IT 전문 블로그 미디어=딜라이트닷넷] 최근 옐로모바일은 블록체인을 중심으로 사업을 재편하고 있다. 그러나 관련 업계에 따르면 정작 회사를 살린 것은 가상화폐(암호화폐) 관련 사…

‘가상화폐’에서 '블록체인'으로 갈아타는 주식시장

신현석 기자 블로그 18.02.26 11:02

  [IT전문 블로그 미디어=딜라이트닷넷] 아직 게임의 룰이 제대로 갖춰지지 않는 초반에는 용감한 초기 진입자가 이득을 얻기 쉬운 법이다. 그러다 일부 큰 이익을…

즉석카메라 대신 포토프린터를 쓰는 이유

이민형 기자의 인터넷 일상다반사 15.12.15 09:00

최근 즉석카메라와 포토프린터의 인기가 높아지고 있다. 소셜미디어와 스마트폰의 등장으로 ‘인화된 사진’에 관심 줄어들고 있는 것은 사실이나 ‘아날로그 감성’에 대한 수요는 꾸준하다는 증거다.즉석카메라와 포토프린터는 손쉽게 사진을 출력해주는 공통점을 갖고 있지만 ‘촬영’이라는 근본적인 부분은 차이가 있다.즉석카메라는 촬영과 현상, 인화를 모두 할 수 있는 제품이다. 후지필름의 인스탁스미니가 널리 알려져 있다. 포토프린터는 말 그대로 프린팅만 가능한 제품이다. 스마트폰 등과 연결해 사진 정보를 받아 출력해준…

‘셀피’기능으로 새로 태어난 ‘인스탁스 미니 70’

이민형 기자의 인터넷 일상다반사 15.11.03 06:00

한국후지필름은 지난달 23일 즉석카메라 신제품 ‘인스탁스 미니70’을 23일 출시했다.신제품은 옐로, 블루, 화이트 등 3가지 컬러로 출시된다. 전작 대비 크기와 무게를 줄였으며, 셀피(셀프카메라)모드와 자동노출조절 모드 등 새로운 촬영 기능을 담았다.‘인스탁스 미니70’의 대표적인 기능은 셀피 모드가 대표적이다. 적절한 밝기와 촬영 거리를 자동으로 설정해 인물과 배경을 동시에 잡아낸다. 가격은 15만9000원이다.제품사양은 다은과 같다. ▲초점거리 : 0.3m~무한대 ▲셔터스피드 : 1/3~1/400초 ▲플래시 : 0.3m~2.7m 발광이…

[창간기획③] 남들과는 다르게 진입장벽을 높여라 ‘O2O 차별화’

이수환 기자의 기술로 보는 IT 15.09.23 10:35

본격적인 O2O(Online to Offline 온·오프라인 통합) 시대로 접어들면서 e커머스와 운송에서 활발한 모습을 보이고 있다. O2O 자체는 사업 초기의 아이템이나 아이디어가 성공의 결정적 요소가 않다. 돈이 벌리기 시작하면 수많은 업체가 뛰어들기 때문에 곧바로 치킨 게임이다. 영업망 확대와 이해관계자와의 네트워크 구축, 브랜드 각인 등으로 시장점유율을 높여 그 자체로 진입장벽을 높일 필요가 있다.따라서 이 과정을 얼마나 원활하게 해결하면서 지속가능한 사업을 구축할 수 있느냐가 O2O의 성패를 가늠하는 결과가 될 가능성이…

삼성전자 ‘코비폰’ 3D 홀로그램 런칭쇼 동영상 이모저모

윤상호 기자의 DIGITAL CULTURE 09.11.13 13:58

삼성전자가 양재동 AT센터에서 보급형 풀터치스크린폰 ‘코비(Corby, W900/W9000/W9050)’의 국내 출시 행사를 가졌습니다.(관련기사: 모습 드러낸 ‘코비폰’…‘컬러’로 유혹한다) 이번 행사는 지난 9월23일 이탈리아 밀라노에서 열린 3D 홀로그램쇼를 그대로 한국에서 재현해 1000여명의 관람객의 눈길을 사로잡았습니다. 영화 ‘마이너리티 리포트’의 한 장면처럼 ‘애니콜 컬러 여행(Journey to Color)’을 3D로 보여줬습니다. 어제는 주요 거래선과 기자들을 대상으로 오늘은 삼성전자 휴대폰 사용자 등 일반인들을 대상으로 행사가 열릴 예정입니다. 직접 ‘애니콜 컬러 여행’에 참여하시지 못한 분들을 위해 행사 주요 내용을 동영상으로 올렸습니다. 행사장은 3D의 특성을 살려 중앙을 무대로 삼고 양쪽 측면에 관람석이 있습니다. 입구에서 먼쪽에 앉는 것이 좀더 실감나는 3D 홀로그램을 볼 수 있습니다. 즉 입구로 들어와 무대 건너편, 무대를 바라보고 왼쪽편에 앉는 것이 좋다는 말입니다. 저는 뒷통수만 보다 왔습니다(ㅡㅡ;;) 행사 시작은 오늘의 주인공 ‘코비’를 소개하는 것으로 막을 엽니다. 비보이와 3D 비보이의 댄스로 분위기를 띄웁니다. 여행 첫 번째는 ‘미니멀 화이트’입니다. ‘코비’의 컬러와 디자인 특성에 대해 먼저 들어보시죠. 두 번째 여행은 ‘자메이칸 옐로우’입니다. 신세대에 맞춘 일러스트 및 제스처 UI, 원핑거줌 등 ‘코비’ 고유의 UI에 대해 알려줍니다. 세 번째 여행은 ‘큐피드 핑크’입니다. 국내용 ‘코비폰’에만 들어간 기능인 ‘3D 모션 포토’와 ‘브리태니커 백과사전’ 등을 소개합니다. 마지막 여행은 ‘에너제틱 그린’입니다. 카메라 뮤직플레이어 등 ‘코비폰’의 다양한 부가기능은 무엇인지 들어볼까요. 참 ‘코비폰’의 광고모델은 2PM입니다. 역시 방향을 잘못 앉아 뒤통수만 봤습니다. 2PM이 찍은 ‘핑크’와 ‘그린’ 방송광고와 메이킹 동영상을 보여줍니다. 행사장 입구에는 화이트 옐로우 핑크 그린 등 네 구역으로 나눠 관람객의 호응을 유도하는 여러 이벤트를 진행하고 있습니다. 아래 동영상은 핑크존에서 하고 있는 ‘3D 모션 포토’ 시연입니다. 화이트존에서는 초상화를, 옐로우존에서는 간단한 기념품을 줍니다. 그린존에서는 테이블 PC를 활용한 터치 신기술을 체험할 수 있습니다. 오늘 가실 분들이 있다면 미리 가는 것도 나쁘지 않을 듯 싶네요. 삼성전자가 국내에서 행사를 할 때 양재동 AT센터를 고른 것은 이례적입니다. 사연을 들어보니 3D 홀로그램 시연을 위해서는 천정이 높은 것이 가장 중요하다네요. 그리고 넓은 곳을 찾다보니 여기였다는 설명이었습니다. 돈 좀 들이긴 들인 행사입니다. 돈을 들인 만큼 수확도 거둘 수 있을지 주목됩니다.댓글 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