딜라이트닷넷

벌써 2016년?…새해 첫 날부터 체면 구긴 LG전자 ‘싸이언’

10.01.02 08:00
LG전자가 새해 첫날부터 체면을 단단히 구겼다. 휴대폰 단문문제메시지(SMS) 수신연도 오류가 발생했기 때문이다. 2010년 1월1일 0시 이후 수신된 메시지는 연도가 2016년으로 표기된다. 발생 원인은 SMS 수신시 연도를 표시해주는 소프트웨어 코드 작성에 오류가 있었기 때문이라는 것이 LG전자의 설명이다. 2005년 6월 이후 국내 시장에 판매한 휴대폰 중 73개 모델이 같은 문제가 발생했다. ▲2005년 2개 ▲2006년 3개 ▲2007년 이후 68개로 사실상 대부분의 휴대폰에 해당하는 셈이다. 쿠키폰 롤리팝폰 등 LG전자의 대표적인 모델들이 다 같은 문제가 발생했다. 결국 2007년 이후 본격 도입한 SMS 소프트웨어 검수에서 문제가 생겼다는 소리다. LG전자는 부랴부랴 보도자료를 내는 한편 홈페이지에 공지를 띄우고 3일 0시부터 모델별로 순차적으로 업그레이드를 해 주겠다고 나섰지만 브랜드 이미지 타격은 피할 수 없게 됐다. 더구나 기본 기능의 문제를 지금까지 몰랐다는 것은 LG전자 휴대폰 개발 프로세스의 신뢰도까지 다시 한 번 생각하게 되는 계기다. 이번 오류로 SMS 수신 연도 표시 오류 외 휴대폰 동작 및 기능상의 문제는 없다는 것이 일단 회사측의 설명이긴 하나 더 큰 문제가 남아있을지도 모르는 일이다. 한편 LG전자는 별도 조치를 통해 고객이 소프트웨어 업그레이드를 하지 않더라도 SMS 연도 표시가 정상적으로 이루어질 수 있는 방안을 추진 중이다. 자세한 업그레이드 관련 내용은 싸이언 홈페이지(www.cyon.co.kr) 및 LG전자 고객 서비스센터(1588-7777, 1544-7777)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